대전시는 언제쯤 OpenAPI를 열까?

나는 지난 여름에 Pebble time이라는 스마트워치를 샀고 대전 버스에 관한 앱이 없기에(서울은 있음) 연습 삼아 버스 정보 앱을 만들어보려고 했다. 하지만 대전시는 API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버스 정보의 특성상 write는 할 게 없고 read만 가능함에도 불구하고 키를 발급받아 사용하라고 했고 계절이 두 번이나 바뀌는 동안 키를 발급을 해 주지도 않았다.

일단 대전시에서 제공하는 버스 정보 API의 매뉴얼을 보자. 태클을 걸 곳이 한두 군데가 아닌데 애초에 키를 발급을 안 해 주니 의미 없는 한탄일지도 모르겠다.

  • 도메인이 없다
    광역시나 되는 주체가 API를 제공하는데 도메인도 없고 URL에 IP 주소가 그대로 나타나는 건 애초에 관심이 없다는 걸 나타낸다.
  • API key를 URL에 그대로 넣는다
    인증을 위한 key 같은 건 헤더에 넣거나 파라미터로 전달을 하거나 해야지 URL에 아예 포함이 되는 것은 기본도 모르는 사람이 만들었다는 걸까?
  • 파라미터에 대한 설명이 부족하다
    버스 위치정보에 대한 설명을 보면 RouteID라는 파라미터가 들어가게 되는데 글로 설명은 되어있지만 정작 그 ID를 어디서 얻어야 하는지에 대한 링크나 설명이 전혀 없다. 이런 설명이라면 그 RouteID를 알아낸다는 명목 하에 브루트포스를 당해도 할 말이 없지 않을까 싶다.
  • 출력 예제는 있는데 입력 예제가 없다
    사실 이 부분은 굳이 없어도 문서에 설명이 잘 되어 있으면 상관이 없기는 한데 앞서 설명했듯이 파라미터에 대한 설명도 없고 예시도 없으면 그냥 이 API를 쓰지 말라는 것으로밖에는 보이지 않는다.

난 키도 발급 안 해 주는 이 시스템이 OpenAPI인지 하나도 모르겠다.

kjwon15

I'm a hacker, I want to improve lif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